default_top_notch
default_setNet1_2

곽미숙 경기도의원,‘삼국시대 추정 석성이 발견된 행주산성’에 추가 도비지원

기사승인 2017.04.21  22:52:41

공유
default_news_ad1

[대한뉴스=김양훈 기자] 경기도의회 곽미숙 의원(자유한국당, 고양4)은 지난 4월 20일 ‘고양 행주산성 학술조사 및 종합정비계획 연구용역’ 에서 “그간 토성으로 알려진 행주산성에서 삼국시대의 것으로 추정되는 정교하게 벽돌을 쌓아올린 석성(石城)이 발견됐다”고 밝혔다.

 

곽미숙 도의원ⓒ대한뉴스

이 용역은 곽미숙 의원이 도비 33,000천원을 확보하여 고양시에서 추진 중인 것으로 본격적인 종합정비계획 시행에 앞서 지난 2월 말부터 불교문화재연구소에 의뢰, 문화유적 잔존 예상지 4곳에 대해 지표조사와 시굴조사를 하였고 이 과정에서 높이 3m가량의 석성과 삼국∼고려시대 것으로 추정되는 기와편과 철기 수십 점이 발견되었으며, 시굴 관계자는 "석성은 돌과 돌 사이를 점토로 발라 일종의 아교 역할을 해 전혀 흐트러짐 없이 보존돼 상태가 매우 양호"한 것으로 확인되었다.

 

특히, 곽 의원은 2015년부터 지금까지 행주산성 종합정비계획의 필요성을 주장하며 “행주산성의 역사적 의미를 충분한 고증과 유적과 시설물의 보완대책을 마련해 추진 할 것”을 강조해 온 바 있다.

 

곽미숙 의원은 “행주산성의 정확한 성곽 형태와 규모를 밝히기 위한 전면 발굴이 필요하다”고 말하며 “지역주민에게 도움이 될 수 있도록 행주산성이 갖는 역사적 요소를 활용하기 위하여 추가 도비확보 등 필요한 조치에 적극 나설 것” 임을 밝혔다.

 

종합지 일간 대한뉴스(등록번호:서울가361호) 크리에이티브 코리아(등록번호:강서라00175호) 시사매거진 2580(등록번호:서울다06981호) on-off line 을 모두 겸비한 종합 매체입니다.

김양훈 기자 dpffhgla111@hanmail.net

<저작권자 © 대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>
default_news_ad4
default_side_ad1

인기기사

default_side_ad2

포토

1 2 3
set_P1
default_side_ad3

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

default_setNet2
default_bottom
#top
default_bottom_notch